게온후이의 잡동사기폐기장

schirm85.egloos.com

포토로그 구입예정 프라 목록 구매예정 완성품 목록




어쿠스튠 RS ONE 여러가지 감상

본격적인 이야기에 앞서서 주인공 부터 확인하고 가시죠

어쿠스튠의 최저가 라인업이자 스테이지 모니터 라인업 1호

RS ONE 입니다.

제가 사용하는 컬러는 국내에서는 일반적으로 그레이로 불리고 제품명으로는 그라파이트(흑연)입니다

다른컬러로 블루(틸, 청록)색이 있습니다.


RS ONE의 패키지 전체 구성품 입니다.

유닛 본체 1세트

전용 케이블 1개

AET 07 이어팁 S, M, L 1쌍 계 3쌍

AET 02 폼팁 1세트

패브릭 하드 캐링케이스 1개

오늘의 세팅입니다.

비교용의 A4000과 소스로 사용할 Hiby R3 Pro, 앰핑시 차이를 보고 위한 모조

아쉽게도 C to Coax 케이블은 없어서 C to 5Pin로 연결해서 사용했습니다.

범프 오브 치킨 - Flare

요네즈 켄시 - Pale Blue

Aimer - 六等星の夜

Moona Hoshinova - High Tide

Straylight - Hide & Attack

사와노 히로유키 - Xi

RAISE A SUIREN - Sacred World

Bon jovi - Livin’ on a Prayer

이상의 오늘 테스트곡 목록입니다.

R3 직결시

첫 인상은 무난하게 좋다

어디 특정영억이 모난것 없이 두루두루 잘 들려온다 라는 인상입니다.

보컬은 너무 가깝지도 멀지도 않은 적절한 위치고 악기들의 위치도 이미지가 잘 그려집니다.

특징이라면 기타(일렉기타 포함)와 드럼 중 스네어, 탐탐의 소리가 매우 잘 들립니다

특히 탐탐이나 스네어 소리가 탄력있게 들려서 존재감이 부각됩니다.

저음이나 고음도 치우처짐 없이 나오기 때문에 뭘 들어도 보통이상은 해주지만

락이나 J-POP쪽에 조금더 장점이 있습니다.

모조 연결시

전체적으로 공간이 확장되나

공간 확장된 것에 비해서 보컬 위치는 거의 변하지 않음

스네어와 탐의 소리는 여전히 도드라지게 존재감을 보이고

베이스의 울림 자체가 직결시보다 강조됩니다

볼륨을 올려도 음이 깨지거나 하는것 없이 볼륨에 따라 더 좋게 들리긴 하지만

해당 볼륨을 이어폰이 버텨도 정작 착용자 본인이 못 버티기 때문에 어느정도만 확인하고

다시 일반적인 수준으로 내렸습니다.

R3 Pro직결 타 이어폰 비교

VS A4000 (C112 3.5mm + E팁 M사이즈)

볼륨은 RS ONE이 40 A4000이 45로 볼륨 조금 더 먹습니다.

RS ONE 대비 A4000의 공간감 자체가 기본적으로 넓은 대신 음선이 더 얇게 표현됩니다.

중역대 이상의 악기나 여성보컬은 A4000이 더 선명하게 들리지만 반대급부로 저역대가 퍼지는 느낌이 있다는게 차이가 있습니다,

VS Vega(금속쉘) (ALO Litz 3.5mm + AZLA 비비드 에디션 MS사이즈)

볼륨은 동일하게 40

전체적으로 W형태에서 V로 바꾸면서 V의 꼭지점 위치가 오른편으로 많이 치우쳐진 느낌이 듭니다

즉 저역대의 존재감이 가장 큰 차이입니다

그러면서 저역이 다른 영역대를 크게 마스킹하지는 않음

제 기준으론 RS ONE의 저역이 취향보다 약간 많은 편이지만

베가는 너무 과합니다.

결론

가볍게 올라운드로 쓸수 있는 1DD

그리고 펜타콘이어 단자 경험을 가질수 있는 가장 저렴한 아이템

어쿠스튠이 궁금했지만 13XX, 15XX, 16XX, 2000MX의 공대감성이 부담스러우셨던 분들을 위한

입문 어쿠스튠

아쉬운부분이라면 ARM011 케이블, 롱타입 단자 자체가 처음 사용되고 기존 일반 펜타콘이어 단자와의 호환성이 없어서 안그대로 귀한 커케질이 더 힘들다는것

그리고 아직 공식으로 ARM011케이블의 2.5mm, 4.4mm 밸런스드 단자 버전이 나온게 없다는점 입니다.

아무래도 좋은 이야기

국내에 풀린 물량은 왼쪽 유닛의 펜타콘 암단자의 사출색이 검정으로 확인되는데

일본에 초도 물량으로 풀린 제품들의 왼쪽 유닛은 파란색으로 2차 생산분부터 검은색으로 변경되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만약 일본쪽 직구 구매를 하시거나 e이어폰에서 중고 구매를 하셨는데 왼쪽 유닛의 단자가 파란색이면 불량이 아니라 초기 생산분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이건 케이블 찾아보다가 일본 유통사 홈페이지 공지로 확인한 내용)



왜 오이겐은 행복 할 수가 없어 게이밍 NOW

아군 타이호, 야마토, 하바롭, 기어링을 살...

넵튠한테 함재기 배달해서 갈아먹히는 타이호
뭐했는지 어느순간 터져있는 하바롭과 야마토
눈치만 보고 제대로 싸우질 않던 기어링...

아오 진짜

요즘 워쉽 근황 게이밍 NOW

1.
몇일 전 정말 오랜만의 슈퍼컨테이너에서 프린츠 오이겐이 나왔습니다.
아직 요르크 타는중인데 말입니다






















2.
그리하여 프린츠 오이겐 초진
역시 덕국 8인치 철갑탄은 좋습니다.





















3. 
타쉬켄트에서 연막을 빼봄
연막에서 수리반으로 바꿨더니 더 재밌네요
저 판 자체는 10탑에 10티어 구축함 둘 덜 받고 (기어링 + 시마카제)
8티어 비스 전대가 아군 이었기 때문에 어떤 점에선 시작부터 질 수 밖에 없는 운명

1 2 3 4 5 6 7 8 9 10 다음